작성일 : 17-11-24 03:06
당정청, 지진예산 420억+α 추진
 글쓴이 : 조은자
조회 : 7  
 

          21일 국회에서 열린 고위당정청회의에서 추미애(오른쪽에서 네번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낙연(가운데) 국무총리 등 참석자들이 손을 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배우한 기자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지진 대책 예산과 관련해 현재 편성된 450억원에서 증액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박완주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1일 국회에서 열린 고위 당정청회의 직후 브리핑을 통해 “현재 행정안전부에서 지진대책 예산으로 420억원 정도가 편성돼 있는데 이보다 증액하는 것을 논의 중”이라며 “구체적 금액은 더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당정청은 특히 이번 포항 지진에서 문제가 된 학교시설 내진 보강 대책을 신속히 강구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국회에 제출돼 있는 지진관련 법안들의 정기국회 내 통과에도 긴밀한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당정청은 이와 함께 지진으로 연기됐다 23일 치러지는 대학수학능력시험 대비에도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백혜련 민주당 대변인은 “수능시험과 관련해 민주당은 정부가 돌발상황을 고려한 치밀한 시나리오를 마련해 철저히 대비해줄 것과 시험장 변경으로 인한 학생 불편이 최소화되도록 운송수단을 확보하는 등 만전을 기해달라고 요청했다”며 “이에 정부는 철저하게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당정청은 또 내년 정부 예산안 처리와 관련해 아동수당 도입과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예산, 일자리안정자금 지원 예산, 현장 공무원 충원 예산 등이 원안대로 통과되도록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김성환 기자 bluebird@hankookilbo.com  

    

유흥알바

업소알바

출장안마